Magazine | Responsive Multipurpose WordPress Theme



사랑과 질투의 좌충우돌 코믹 오페라


성남아트리움, 콘서트 오페라 <피가로의 결혼>
취재팀 기자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승인 2022.09.14 14:54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성남문화재단이 콘서트 오페라 <피가로의 결혼>을 오는 1029() 오후 4시 성남아트리움(구 성남시민회관) 대극장에서 진행한다.

 

천재 작곡가 모차르트가 1786년 완성한 오페라 <피가로의 결혼><돈조반니>, <마술피리>와 함께 모차르트 3대 걸작으로 손꼽히는 작품이다. 극작가 피에르 보마르셰의 희극을 원작으로 대본가 로렌조 다 폰테의 탁월한 언어감각과 모차르트의 아름다운 멜로디가 더해진 대표적인 코믹 오페라(오페라 부파, Opera Buffa).

특히 이번 공연은 4막의 오페라 형식은 그대로 유지하되, 무대와 소품 등을 간소화해 노래와 연기를 중심으로 관객들에게 오페라를 보다 쉽고 재미있게 소개하는 콘서트 오페라 형식으로 진행한다.

 

작품은 18세기 스페인의 세비야 지방을 무대로 바람기 많은 알마비바 백작이 하인 피가로와 결혼을 약속한 하녀 수잔나에게 흑심을 품자, 백작부인 로지나와 함께 백작을 골탕 먹이는 내용이다. 귀족들의 양면성을 풍자하는 유쾌한 스토리와 주옥같은 멜로디의 아리아로 초연 당시부터 현재까지 오랜 시간 전 세계 관객들의 꾸준한 사랑을 받아왔다.

 

영리한 하인 피가로역에는 독보적인 가창력으로 국내외 오페라 무대에서 왕성한 활동을 펼치고 있는 바리톤 정준식이, 아름답고 재치있는 하녀 수잔나역에는 소프라노 김유미가 출연한다. 바람둥이 백작 알마비바역은 바리톤 권용만이, 백작의 사랑을 되찾고 싶은 백작부인 로지나역은 소프라노 박상희가 맡는다. 이외에도 어린 하인 케루비노역에 메조소프라노 안세원, 로지나의 후견인 바르톨로역에 베이스 김준빈, 하녀장 마르첼리나역에 소프라노 이혜선, 음악가이자 책략꾼 바질리오와 재판관 돈 쿠르치오역에 테너 최용석, 정원사의 딸 바르바리나역에 소프라노 이고은이 함께한다.

 

공연은 한국 오페라계를 대표하는 연출가 최지형이 참여하고 장윤성이 지휘하는 성남시립교향악단이 연주를 맡는다.

 

티켓은 14일 오후 4시부터 성남아트센터 혹은 인터파크티켓에서 온라인과 전화로 예매가 가능하다. R5만원, S3만원, 시야제한석 1만원이다. 25일까지 예매 시 조기예매 40%의 할인 혜택을 제공하며 청소년, 성남다자녀가정 등을 위한 다양한 할인 혜택이 있다.

 

예매 및 공연에 대한 보다 자세한 사항은 성남아트센터 고객센터(031-783-8000) 및 홈페이지(www.snart.or.kr)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 Copyrights © 2017 채널S All Rights Reserved ]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back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