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gazine | Responsive Multipurpose WordPress Theme



한국학중앙연구원, 성남교육지원청과 K-문화 공유학교 프로그램 성료


취재팀 기자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승인 2023.11.22 14:51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 14일, 21일 성남교육지원청 협력, 성남 지역 고등학생 30여 명 대상 문화 향유 프로그램 성료
◇ 올해 7월 성남교육지원청과의 업무협약을 바탕으로 문화 향유 사업 및 지역 연계 교육사업 강화
◇ ‘K-문화의 뿌리 찾기’ 주제로 한국학 강의, 장서각 전시 관람, 문화유산 보존처리 체험
◇ ‘우리의 문화 세계로 펼치다’ 주제로 한국학대학원 외국인 학생과 토론 및 외국교과서 직접 확인



# “TV에서만 보던 문화재 보존처리를 직접 가까이서 보니 정말 신기했고 더욱 관심이 많아졌어요”- 풍생고 1학년, 김모군

# “외국인들과 그동안 대화할 기회가 없었는데 한국문화에 대해 외국인과 토론한 제 자신이 정말 기특해요”- 풍생고 1학년, 이모양



한국학중앙연구원(원장 안병우)은 성남교육지원청(교육장 오찬숙)과 함께 관내 고등학생의 우리 역사 문화 자긍심 고취를 위한 ‘K-문화 공유학교’프로그램을 14일과 21일 이틀에 걸쳐 성공적으로 운영했다고 밝혔다.

한국학중앙연구원은 올해 7월 성남교육지원청과의 업무협약을 시작으로 ‘궁녀가 읽어주는 낭독 콘서트’, ‘한국학 인문학 콘서트’, ‘한국학 프리미엄 아카데미’ 등 성남 지역 교육 리더 대상 지역 사회 공헌 프로그램을 효과적으로 개최한바 있다.

이번 ‘K-문화 공유학교’ 프로그램은 최근 세계적으로 각광받고 있는 한국 문화에 대한 관심을 바탕으로 우리 역사 문화에 대한 자긍심을 높이기 위해 성남 관내 고등학생 30여 명을 대상으로 진행한 지역 연계 교육사업이다. 

14일(화)에는 정은주 왕실문헌연구실장이 ‘그림으로 보는 조선 왕조의 기록 문화’를 주제로 학생들의 눈높이에 맞춘 강의를 한 후, 장서각 특별전 전시물을 학생들에게 해설했다. 지류 문화재 보존처리 분야에 강점이 있는 장서각 자료보존관리팀의 보존처리 현장도 직접 관람하며 훼손된 우리 유물의 보존처리 과정에 대해 이해하는 시간을 가졌다.

21일(화)에는 한국학대학원 외국인 학생 5명과 고등학생들이 ‘비정상회담 TV 프로그램’ 형태로 토론회를 개최했다. 일본, 중국, 핀란드, 튀르키예, 홍콩 출신 외국인 학생과 K-문화에 대해 솔직하고 대담한 토론을 진행했다. 토론을 마친 후에는 한국바로알리기사업실 안지영 책임연구원의 ‘외국교과서에 비춰진 한국’ 에 대한 강의와 국제교과서자료관 방문을 통해 외국교과서에 기술된 우리 모습을 문화·역사적으로 분석하고 탐색하는 시간을 함께했다.

안병우 한국학중앙연구원장은 “이번 K-문화 공유학교 프로그램을 통해 학생들이 교실을 벗어나 한국학 연구 현장을 실제 방문해 입체적인 체험과 강의로 한국 문화를 더욱 깊게 이해하는 데 큰 도움이 되었을 것.”이라고 말하며, 앞으로도 대상별 지역 연계 교육사업을 더욱 강화하겠다고 전했다.  






 

[ Copyrights © 2017 채널S All Rights Reserved ]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back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