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gazine | Responsive Multipurpose WordPress Theme



성남문화재단, 4인의 안무가 구성 '자아도취' 무대에 올려


2019 마스터즈 시리즈로 선보여
취재팀 기자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승인 2019.06.05 22:18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성남문화재단(대표이사 박명숙)4인의 안무가로 구성된 복합무용공연 <자아도취>로 관객들에게 색다른 감동을 선사한다.

 

성남문화재단이 작품성과 화제성을 갖춘 이색 작품들을 선별해 선보이는 <2019 마스터즈시리즈>4번째 작품으로 선보이는 <자아도취>는 현대무용과 발레, 한국무용 등 여러 장르의 무용이 무대에서 빼놓을 수 없는 의상과 만나 펼치는 획기적인 무대다.

 

현대무용가 장혜주, 발레 이고은, 현대무용 김영미, 한국무용 최원선 등 4명의 안무가는 무대 위에서 삶의 기억, 그 안의 상처와 극복, 자기실현 등 각자의 자전적인 이야기를 홀로 혹은 여러 명의 무용수와 함께 펼쳐낸다.

 

기존 무용 공연의 틀을 깨고 4명의 여성 안무가가 각자의 개성을 살리면서도 서로가 어우러지는 무대를 선보이는 <자아도취> 공연을 통해 관객들은 무대 위에서 몸짓으로 전하는 메시지를 느끼며, 무용의 색다른 매력을 만끽할 것으로 기대된다.


공연은 6월 8일(토) 오후 6시와 6월 9일(일) 오후 3시에 앙상블시어터에서 이루어진다.












 

[ Copyrights © 2017 채널S All Rights Reserved ]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back top